• HOME
  • join
  • sitemap
  • english
  • english
  • english
  • 학회소개
  • 학회소식
  • 진학 및 취업정보
  • 심리학 세상
  • 알림마당
  • 학술지
  • 학술대회

PSTCHOLOGY WORLD - 심리학 세상
  • 심리학 신간도서
  • 영화 속 심리학
  • 네이버 캐스트
  • 언론 속 심리학
  • 심리학 영상자료
  • 심리학 용어사전
  • 심리학 용어사전
학술지검색 - 회원전용서비스입니다.심리학용어사전 - 어려운 학술용어! 검색으로 쉬워집니다.
HOME > 심리학 세상 > 언론 속 심리학
언론 속 심리학
화성 남자, 금성 여자? 남녀 심리 큰 차이 없다
작성자 사무간사 작성일 15.03.12 조회 6533

남성과 여성을 생물학적으로 구분하면 확연한 차이가 있다. 그렇다면 신체가 아닌 심리를 기준으로 했을 때는 어떨까. 남자와 남성성, 여자와 여성성을 각각 묶어 명료하게 분류할 수 있을까. 최근 연구에 따르면 심리적 특성은 남녀가 크게 다르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일반적으로 여성은 감성적이고 섬세하며 꼼꼼하고, 남성은 이성적이고 합리적이며 논리적이라는 고정관념을 가진 사람이 있다. 이는 사실일까. 미국 아이오와주립대학교 심리학과 즐라탄 크리전 교수팀에 따르면 이러한 고정관념은 성별에 따른 차이가 클 것이라는 믿음에서 비롯된 부풀려진 결과물이며 남녀의 심리는 크게 다르지 않다고 했다.

 

크리전 교수팀은 성별에 따라 심리적 차이가 있는지 알아보기 위해 메타-종합 연구를 진행했다. 연구 자료에는 1천200만 명 이상의 데이터가 포함돼 있다.

‘미국심리학자(American Psychologist)저널’에 이번 논문을 발표한 연구팀은 위험을 감수하는 성향, 직무 스트레스, 도덕성 등과 같은 심리적 특성에 따라 여성과 남성의 성향을 비교해보았다.

그 결과, 심리적 특성 중 75% 이상에서 남성과 여성이 80% 이상의 공통분모가 있음이 드러났다. 남녀의 심리적 차이는 생각보다 크지 않다는 것이다.

 

크리전 교수는 “심리적 속성과 관련해서는 남성과 여성이 별반 다르지 않다”며 “지능과 같은 인지 영역, 성격과 같은 사회적 인격 영역, 삶의 만족도와 같은 행복 영역을 불문하고 모두 큰 차이가 없었다”고 말했다.

 

※ 관련링크 클릭하시면, 본 기사의 전체 내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